Home :   인터넷방송
은혜의 말씀
큰 인격의 사람
  • 날짜 : 2022.08.14
  • 설교자 : 최병일 담임목사
  • 본문 : 민12:1~3
성경본문 및 요약
큰 인격의 사람 (민12:1~3)

출애굽한 이스라엘 백성들은 지도자 모세를 향해 끊임없는 불평들을 늘어놓는다. 그럼에도 모세는 끝까지 자기 백성들을 포기하지 않고 맡겨진 사명을 완수한다. 이는 모세의 인격이 온유했기 때문이다. 따라서 여러분 모두가 모세와 같이 큰 인격의 사람들이 되시길 소원한다. 왜 그런 줄 아시는가?

1) 큰 인격의 사람을 하나님께서 쓰신다.


백세가 넘은 모세가 구스여자를 취한다. 그런데 이때 “모세의 온유함이 지면의 모든 사람보다 승하더라”고 했다. 따라서 이렇게 온유한 모세가 구스여인을 소실로 맞이한 것 같지는 않다. 아마도 모세의 아내 십보라가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. 그런데 모세의 형과 누이인 아론과 십보라가 모세를 극렬히 비난한다. 그럼에도 그런 비난을 잘 참아내는 모세이다.

원래 모세는 대단히 다혈질적인 사람이였었는데 미디안 광야에서 40년간 연단 받는 동안 수용적인 사람 즉 큰 인격의 사람으로 변화된 것이다.

이와 같은 모세를 하나님은 자기 백성을 구원하는 일에 도구로 쓰신 것이다.
2) 큰 인격의 사람은 자신을 십자가에 못을 박는다.

예수님은 자기 사람들을 구원하시기 위하여 십자가에 달려 죽으셨다.(벧전 2:23) 이는 예수님의 온유한 인격이 그의 십자가로 나타났음을 보여 주는 것이다. 그렇다면 누가 큰 인격의 사람이 될 수 있는가? 정욕을 억제한다고 되는 것이 아니다, 마음의 결심으로 되는 것도 아니다, 그렇다고 타고 나는 것도 아니다, 바로 자기를 예수님처럼 다른 사람을 위해 십자가에 못박는 사람이 될 때 큰 인격의 사람이 될 수 있다.

사도바울도 원래는 죄 없는 기독교인들을 잡아 가두는 불같은 자였으나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에 자기 자신을 못 받은 후(갈2:20) 위대한 인물이 될 수 있었다.

3) 큰 인격의 사람은 형통하게 된다.

세상적으로 볼 때 늘 지고 양보하고 빼앗기는 사람들이 다 망할 것처럼 느껴지지만 최후 승리는 온유함으로 지고, 양보하고, 베푸는 큰 인격의 사람들이 승리하게 된다. 그래서 예수님께서도 온유한 자가 땅을 차지할 것이라 했다.

여러분들은 왜 늘 지고 양보하는 기독교가 이 타락한 세상에서 여전히 살아남는지 아는가? 바로 온유하기 때문이다. 지고 양보한다는 것은 인격이 크다는 것이요 인격이 크다는 것은 최후 승리를 담보하는 것이다.

늘 승리하길 원하는가?
예수님을 닮는 여러분 되시기 바란다.
은혜의 말씀 목록
번호 설교제목 설교자 설교본문 설교일자
44 큰 인격의 사람 최병일 담임목사 민12:1~3 2022.08.14
43 어떻게 살아야 합니까? 최병일 담임목사 딤전6:11~14 2022.08.07
42 순종하는 믿음 최병일 담임목사 왕하5:8~14 2022.07.31
41 우리가 가져야 할 믿음 최병일 담임목사 마17:14~20 2022.07.24
40 나와 함께 하시는 하나님 최병일 담임목사 시27:1~3 2022.07.17
39 언제나 승리하는 다윗 최병일 담임목사 삼상17:41~49 2022.07.10
38 감사함을 넘치게 하라 최병일 담임목사 골2:6~7 2022.07.03
37 기도하면 최병일 담임목사 대하18:28~34 2022.06.26
36 침 묵 최병일 담임목사 눅16:19~31 2022.06.19
35 하나님과의 관계 회복 최병일 담임목사 수5:1~5 2022.06.12
34 문제 앞에 서게 될 때 최병일 담임목사 사37:14~20 2022.06.05
33 빌립과 내시 최병일 담임목사 행8:34~40 2022.05.29
32 주님의 판단 최병일 담임목사 고전4:1~5 2022.05.22
31 사랑이 넘치는 사람 최병일 담임목사 창 45:16~24 2022.05.15
30 좋은 아내 최병일 담임목사 잠31:1 2022.05.08
게시물 검색